사용자 삽입 이미지

CopyRight를 대변하던 Windows진영
CopyLeft를 대변하던 Linux진영

CopyLeft를 지향하는 Linux의 소스코드가 공개되 있던 것과 반해,
CopyRight를 지향하던 Windows답게 얼마전까지만 해도 Microsoft사의 Windows 운영체제를 비롯하여 Microsoft의 모든 프로그램의 소스코드가 Microsoft사의 담당자를 제외하고는 아무도 모르는... 한마디로 비공개였습니다.

하지만....그걸 깨고! 얼마전부터...GSP 참가국 정부에 한해 Windows 소스코드 공개를 시작해오던 Microsoft가...
드디어 한국에도!! 어제!! Micorosft Korea(이하 MS 한국지사)를 통해 Windows 소스코드를 공개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Windows 소스코드를 한국 정부에 공개하고 있다."

어제 MS 한국지사가 전한 소식에 따르면, MS의 소스코드 공개는 한국 정부가 마이크로소프트의 '정부 보안 프로그램'(Government Security Program, 이하 GSP)에 참여하면서 이뤄진 결과라고 합니다.
(* GSP : 안전한 컴퓨팅 환경을 위해 MS가 각국 정부에 윈도 소스코드를 공개하고 이를 통해 여러 가지 연구를 협력하는 프로그램.)

GSP에 따라 소스코드가 공개된 국가는 한국을 포함해 전세계적으로 45개국이라고 합니다.
GSP 협력을 맺은 정부는 윈도 소스코드의 안전성을 분석해 운영 중인 시스템과 주요 프로그램의 보안을 강화할 수 있고, 윈도 프로그램의 보안 가이드라인을 작성해 정부 지침을 마련하거나 MS 본사의 고급 기술자들과의 기술 교류로 각국 상황에 맞는 보안 정책을 세울 수 있게 됩니다.

MS 한국지사에 따르면, GSP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정부는 이미 여러 차례  윈도 보안 문제를 미리 발견해 MS에 사전 통보하고 이를 통해 윈도 보안을 향상시키는 글로벌 보안 프로그램에 기여하고 있다고 하네요.

이와 관해 한국MS의 보안담당 조원영 이사는 “MS가 GSP 프로그램을 통해 신뢰할 수 있는 각국 정부 기관에 소스코드를 공개 하고 이를 분석/활용할 수 있도록 앞으로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CopyRight 진영을 대변하며 철저히 자사관련 프로그램에 대해선 모두 소스코드 비공개주의를 지향했던 MS에서 내린 이번 공개가 신선한 충격으로 다가오네요.
 소스코드 공개로 인한 장점도 분명 있겠지만, 그와 반해 소스코드가 정부기관이외의 공간에 유출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만큼 이로인한 각종 부작용도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top
  1. 지나가다 2007.05.31 18:16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이미 다른나라엔 다 공개를 했죠.. -_-;
    우리나라 참 늦은겁니다

  2. Favicon of http://wirebox.tistory.com BlogIcon wirebox 2007.05.31 18:26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딱 한 번만 제대로 노출되면 ;;;

    • Favicon of https://www.minkyo.net BlogIcon Kazami 2007.05.31 19:39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이미 2004년에 Windows2000하고 NT4.0 커널부분 소스코드(용량 약 80MB정도였죠.)가 P2P사이트에 유출되었습니다....국내에서도 적지않은 분들이 해당 소스코드 직접 보셨던 분들 있죠..^^;;; 당시 마소에선....별일아니라는 식으로 반응했었습니다만....;;

  3. Favicon of http://hmhm.net BlogIcon 너른호수 2007.05.31 18:48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이미 여기 저기 다 공개해 주고 있었습니다. (아무한테나 공개하진 않고 있었죠)

    우리나라 정부한테 이제야! 공개한다는 걸 보면,.. 참,. 어느 정도로 생각하는지 알만합니다.

    • Favicon of https://www.minkyo.net BlogIcon Kazami 2007.05.31 19:45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커널부분에 대해선 보안프로그램 개발관련으로 보안업체등에 공개합니다만....(2004년에 Windows2000및 NT4.0 커널 소스코드 P2P에 유출됬던 사건도...진원지가 관련업체였죠.) 이번과 같이 운영체제 전체 소스코드를 공개하는 것은 GSP참가국 정부에만 합니다.(물론 마소에서 비공개적으로 다른곳에도 제공했을 가능성 배제할 수 없지만요..^^)

  4. 신희섭 2007.05.31 19:31 댓글주소 | 수정/삭제 | 댓글

    이제야 공개하는 건 아닙니다. 윈도95 출시 이후 빌게이츠가 방한 했었을때 윈도의 소스코드를 kaist에 연구목적으로 제공하기도 했었습니다. 그리고, MVP 등의 자격을 획득한 개발자들은 소스코드를 열람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지기도 하므로 소스 공개 자체가 큰 이슈거리가 되질 못합니다.

    웬만한 소프트웨어를 개발자 한명 혹은 두명이 모두 개발할 수 있었던 옛날이라면 모를까, 상품성을 갖출 수 있을만큼 잘 짜여지고 그 규모가 극도로 큰 소프트웨어들은 그 코드가 공개된다고 하여도 큰 문제가되지 않을 겁니다. 소프트웨어 디자인을 설명하는 일체의 문서나 배경 지식없이는 단 한 라인의 코드도 이해하지 못할테니까요.

    보안문제가 걱정되어 소스코드 공개를 요구한 대한민국 정부에 속한 공무원 중에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코드를 이해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 사람은 아마 없을겁니다.

    • Favicon of https://www.minkyo.net BlogIcon Kazami 2007.05.31 19:44 신고 댓글주소 | 수정/삭제

      제가 알기론...당시 공개됬었던게...운영체제 전체 소스코드가 아닌, 운영체제 커널부분 소스코드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MVP(Most Valuealbe Programer)개발자에겐 MSDN구독을 통해 관련 프로그램 및 일부 소스코드정도가 MDSN 라이브러리 형식으로 제공되지 프로그램 전체 소스코드가 통째로 제공되진 않습니다;;;

      그리고...정부기관 단순 공무원들중에 MS Windows소스코드 해석할만큼 실력가진 사람 없겠죠ㅎ 하지만 예를들어 국정원 등에 속한 해당분야 공무원들정도라면 가능하리라 봅니다.^^

Write a comment